하늘로 쓰는 편지

BUNDANG SKYCASTLE MEMORIAL PARK

보고싶은아들 원준아~~

 불러도   불러도 대답없는 아들 원준아~

너무나 그립고 보고싶구나~

그곳에서 잘보내고  있는거징?

멋있고  훌륭한 스타가 되어서 지금쯤 너무 행복하게. 보낼거같은데~

아픈일 없이 건강하게 잘보내고 있어야해~

우리원준이가 너무 보고파서 빨리 원준이 보러가고싶다.....

엄마가 못해준게 너무 많아서 미안해.그리고 아들로 태어나줘서 너무고맙고 감사했단다.

너무나 아까운 우리원준이.....

엄마 꿈속에 나와줬음 좋겠어~

너무보고파서....것두 엄마 욕심일까??

사랑해 사랑해~

엄마 목숨도 받칠만큼 사랑한다 했었는데  지켜주질못했어.. ...이 못난 엄마가  아들을 지켜주질 못했으니 ....죄인일수밖에.....

엄마가 원준이 한테갈때까지 이렇게 아파하고 고통스러워하면서 살게 될거야....

엄마가 원준이한테 가면 꼭, 만나줘야해?

못해준말이 너무많아....

미안해 아들



0